• 게시판
  • 연극공연 관련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HOME >
  • 게시판 >
  • 극장대관/구인구직
  • 씨에이치 수박 신작, 연극 <에덴미용실> 오디션
  • 구분 : 구인
  • 작성자 : 씨에이치 수박
  • 2017-06-18
  • 조회수 : 292

㈜씨에이치 수박의 신작, 연극 <에덴미용실>을 함께 할 실력 있는 배우를 찾습니다. 

창작 뮤지컬 <빨래> 제작사인 ㈜씨에이치 수박에서 2017년 하반기, 뮤지컬 <빨래>, 연극 <나쁜 자석>,<클로저> 등의 추민주 연출의 작/연출작인 연극 <에덴미용실>을 선보입니다. 
작품을 빛내주실 분들의 많은 지원 부탁드립니다.

1. 모집 배역 : ‘나’ 役
-제한 나이 : 14세~18세
-배역 특징 : 에덴미용실 원장 아들인 15세 사춘기 소년으로 엄마를 도와 에덴미용실 손님들의 머리를 감겨주는 일을 하고 있다. 
웬만한 여자 아이보다 더 예쁜 외모를 지녔으며 여자의 마음과 정신도 함께 지니고 있다.

2. 서류 접수
-접수 기간 : ~ 2017.06.30
-접수 방법 : 지정 지원서 메일 접수(audition@ch-soobak.com)
*지원서 파일명은 에덴미용실_지원자 이름으로 저장 후 메일 제출 ex) 에덴미용실_서나영
-합격자 발표 : 7월 초(정확한 일자 추후 개별 연락 예정)

3. 1차 오디션 
-기간 : 2017년 7월 중순(서류 합격자에 한해 개별 연락)
-장소 : 추후 공지
-심사내용 : 지정 연기 (서류 합격자에 한해 지정대사 전달)

4. 2차 오디션
-1차 오디션 합격자 대상, 1박 2일 워크샵 형식 오디션 예정 (추후 공지)

5. 공연 개요
-공연기간 : 2017년 11월 7일 ~ 2017년 12월 31일
-연습기간 : 2017년 9월 중순~10월
-공연장소 : 동양예술극장 2관(서울시 종로구 혜화동 163-24)
-시놉시스
“이 털이 물에 젖는 순간이 좋아요.”

강북의 후미진 동네에 위치한 에덴미용실.
엄마를 닮아 이쁜 ‘나’는 샴푸 기술 하나로 손님들의 몸과 마음을 홀리고 있다.
에덴미용실의 단골손님인 통닭아주머니, 만물상아주머니, 반장아주머니는 나의 샴푸 기술에 완전히 매료되었다. 사랑하기 딱 좋은 나이인 통닭아주머니, 만물상아주머니, 반장아주머니는 “어린 애가 뭘 알겠느냐” 하지만, 나도 보고 들은 게 있어서 알 건 다 안다고 자부하는 열다섯이다. 물론 ‘놀던 애’인 경미누나가 시켜주는 인생 공부에서 아직 배워야할 것이 많은 것도 사실이다.

나에겐 특별한 손님들이 있다. 아주 깜찍한 나의 여자 친구 미애, 그리고 아주 멋진 나의 남자 친구 반석이. 우리는 이랬다저랬다 마음이 바쁜 나이를 살면서도 스타일을 잊지 않는다. 뭐니 뭐니 해도 우리 동네에서 가장 스타일 좋은 사람은 바로 에덴미용실 원장님인 나의 엄마이다. 엄마의 스타일 비결이 뭘까? 나도 그것만 알면 엄마처럼 멋져질 수 있을까?

오늘도 에덴미용실에는 단골손님들의 울고 웃는 소리로 수다 꽃이 핀다.
그 꽃밭 한 가운데에서, 욕망하는 것을 배우며 자라는 ‘나’의 비밀 이야기가 시작된다.

6. 문의 : (주)씨에이치 수박 02 928 3362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572 구인 [서울연극협회] 기획 인력 모집 공고 김우진 2018-05-21 10
571 극장대관 ◀해오름예술극장 대관▶ 해오름예술극장 2018-05-18 23
570 극장대관 극단신세계 연습실 대관 정보 입니다! 이은정 2018-05-18 18
569 구인 극단아리 단원 및 배우 모집 하주연 2018-05-17 26
568 구인 “창작집단 상상두목”에서 함께 할 단원을 모집합니다 이정진 2018-05-17 27
567 극장대관 2018년 서울형 창작극장 드림시어터 대관 드림시어터 2018-05-16 45
566 극장대관 [삼일로창고극장] 2018년 공연장 대관 공고 삼일로 2018-05-15 39
565 극장대관 설치극장 정 美소 2018년 하반기 수시 대관 대관담당자 2018-05-14 48
564 구인 극단 미연에서 단원을 모집합니다.(배우, 기획, 스텝) 극단 미연 2018-05-14 35
563 극장대관 소극장혜화당에서 6월 1주 긴급 대관팀을 모십니다. 이승구 2018-05-12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