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연극공연 관련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HOME >
  • 커뮤니티 >
  • 보도자료
  • [보도자료 200618] 2020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 개막
  • 작성자 :
  • 2020-07-01
  • 조회수 : 386

대한민국의 어제, 오늘, 내일을 담아낸 11편의 창작극 연회

2020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 개막

 

 712일부터 22일간 대한민국의 어제, 오늘, 내일을 담아낸 11편의 창작극 연회

 ▶ 대상은 서울대표로 38회 대한민국연극제 in 세종참가, 917일 공연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거리두기 객석제, 발열 체크 및 마스크 착용 의무화

 

 

서울연극협회(회장 지춘성)가 주최하는 '2020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예술감독 신현종)가 오는 712()부터 82()까지 서울 대학로 한양레퍼토리 씨어터에서 열린다.

창작극 활성화를 목표로 기획된 이번 대회에는 총 11 작품이 참가한다. 이 중 5 작품은 처음 관객에게 선보이는 초연작이다. 고려사부터 해방 이후 한국전쟁, 유신정권 시대, 그리고 2020년 현재를 반영하는 작품까지, 대한민국의 과거와 현재를 모두 아우르는 다양한 작품으로 구성되었다. 공연은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82() 폐막식에서 발표되는 대상 수상작은 전국 16개 시·도 대표작품이 참여하는 38회 대한민국연극제 in 세종에 서울 대표로 참가하여 917() 세종문화예술회관에서 공연할 예정이다.

당초 3월 개최 예정이었던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한 차례 연기되기도 했다. 지춘성 서울연극협회 회장은 지난봄, 개최 직전 연극제가 연기되었고, 이후 참가단체들이 무척 힘들게 준비했다. 어려운 시기에 열리는 본 대회를 통해 많은 분들이 위로를 받고 얼어붙은 연극계에 활기를 불어넣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또한 지난 5월 성황리에 막을 내린 서울연극제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철저한 극장 방역을 통해 관객, 참가팀이 안전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민국의 어제, 오늘, 내일을 담아낸 11편의 창작극 연회

창작극 활성화를 목표로 기획된 이번 대회에는 총 11작품이 참가한다. 이 중 5작품은 처음 관객에게 선보이는 초연작이다. 고려사부터 해방 이후 한국전쟁, 유신정권 시대, 그리고 2020년 현재를 반영하는 작품까지, 대한민국의 과거와 현재를 모두 아우르는 다양한 작품으로 구성되었다.

■ 한국의 역사를 재조명함으로써 현재를 이야기하다​

대한민국 역사의 아픔을 담은 작품은 5편이다.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한 극단 목토의 <불멸의 연가>(작 이원경, 각색·연출 주호성)는 故이원경 연출가의 희곡 '불멸의 처'를 공민왕과 노국공주의 서정적이고 애절한 멜로드라마로 풀어낸다. 한국전쟁을 다룬 극단 노을의 <이문의 고백>(작 정재춘, 연출 이신영)은 막노동꾼으로 홀어머니와 함께 근근이 살아가는 이문의 이야기다. 어머니가 위생부대 강제징집 피해자임을 알게 되는 이문의 상황을 추적해가며 현재까지도 치유되지 않은 한국전쟁의 상처를 조명한다.

광복 이후 혼탁했던 한국 현대사를 다루는 작품은 세 작품이다.

창작집단 상상두목의 <충분히 애도되지 못한 슬픔>(·연출 최치언)'세 친구의 자해공갈' 사건으로 19805월의 광주를 엉뚱하고 기발한 상상력으로 채워 넣는다. 길 한복판에 돈벼락이 내리는 사건으로 시작하는 극단 로얄씨어터의 <나는 아니다>(작 김이율, 연출 유준기)는 권력에 의해 평범한 가족의 인생이 뒤바뀐 뼈아픈 과거를 이야기한다. 극단 은행목의 <천상시인의 노래>(작 조광화, 연출 이기석)는 순수시인 천상병의 일대기를 풀어내며 급변하는 사회와 현대인의 이기적이고 잔인한 삶의 형태를 비추어 본다.

■ 우리가 대면한 현재의 사회문제를 꼬집다

현재 우리 시대의 문제점을 날카롭게 꼬집어 내는 작품은 6편이다.

극단 삼각산의 <고등어>(작 임요한, 연출 송정바우)와 극단 명장의 <눈 오는 봄날>(작 김정숙, 연출 윤현식)재개발 소식통에 벌어지는 사건과 아파트 단지로 변해버린 세태에 이웃의 의미를 생각하게 한다.

극단 코러스와 극단 프로젝트그룹 연희공방의 <30일의 악몽>(작 이근삼, 각색·연출 이지수), 창작집단 꼴의 <피그와 홀스>(작 서종현, 연출 손현규)계급, 계층 문제를 다룬다.

<30일의 악몽>은 이근삼 작가의 원작 '30일간의 야유회'를 현재에 맞게 재창작한 작품이다. 아파트 입주민 대표들이 MT를 떠나려다가 무인도에 표류하게 되고, 생존을 논하는 상황에서도 우위에 군림하려는 인간의 욕망을 그린다. 1945년 조지오웰의 동물농장그 이후를 이야기하는 <피그와 홀스>는 인간 권위에 도전하는 동물들의 계급 쟁취기를 그려낸 21세기형 동물우화이다.

실버세대의 이야기를 담은 극단 해반드르의 <아버지의 다락방>(원작 김춘복, 각색·연출 유경민)은 자기 잘난 맛에 살아왔던 한 소설가의 치매 진단으로 시작된다. 가족 간의 갈등과 극복 과정을 그리며, 실버세대의 실질적인 성() 이야기를 솔직하게 풀어낸다. 화이트캣시어터컴퍼니의 <롤로코스터>(작 국민성, 연출 황태선)는 연금개혁 문제에 답을 찾기 위한 중년 네 명의 고군분투기를 그려내며, 머지않아 도래할 초고령사회에 어떻게 대비해야 할지 미리 생각해 보게 한다.

번호 제목 등록날짜 조회
73 [보도자료 201022] 제6회 서울시민연극제 개막 2020-10-23 29
72 [보도자료 201006] 제10회 서울미래연극제 개최 2020-10-06 118
71 [보도자료 200802] 2020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 성료 2020-08-02 301
70 [보도자료 200618] 2020 대한민국연극제 서울대회 개막 2020-07-01 386
69 [보도자료 200612] 제41회 서울연극제, '단막 희곡 공모' 선정작에 당선작 김지선作 <구멍>, 가작 김희연作 2020-07-01 322
68 [보도자료 200531] 제41회 서울연극제 대상 극단 수 <넓은 하늘의 무지개를 보면 내 마음은 춤춘다> 2020-07-01 376
67 [보도자료 200422] 제41회 서울연극제 기대 속 개막 2020-07-01 217
66 [보도자료 200410] 2020 제41회 서울연극제 2020-04-10 528
65 [보도자료 200120] 2020 서울연극인대상 대상 극단 바람풀 <최후만찬> 2020-01-20 998
64 [보도자료 191108] 제9회 서울미래연극제 대상에 극단 노마드 '메이데이' 2020-01-03 662